검색

영주시, 주민 정보재공‘IoT 전광판’으로 손쉽게

가 -가 +

김영문
기사입력 2021-01-26

 영주시, IoT 기술을 활용한 맞춤형 스마트 홍보 도입

 

 시설 관리자가 직접 이용자에게 필요한 홍보문구 송출 가능

 

  영주시(시장 장욱현)는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시민 수요 맞춤형 홍보 전광판 설치사업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6일 밝혔다.

 

  해당 사업은 사물인터넷(IoT:Internet of Things)기반 전광판에 통신 모듈을 탑재해 스마트폰 앱으로 재난 및 재해 안내, 실시간 기상정보, 예방접종 및 방역정보, 각종 행사와 축제, 농업정보 등 언제 어디서나 시민 수요에 맞는 홍보(안내)자료 제공이 가능해 시민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행정서비스다.

 

  시는 유동인구가 많은 은행, 의료기관, 전통시장, 읍면동 행정복지센터, 경로당(마을회관) 등 240여개소에 IoT홍보 전광판 300대를 설치해 다중이용시설 이용자들에게 필요한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.

 

  시는 26일 기준 다중이용시설 109개소에 139대의 전광판을 설치를 완료했으며, 관리자(읍·면·동 및 시설관리자)는 간편한 인터넷 연결로 손쉽게 지역별 정보와 시설 이용자에게 적합한 맞춤형 안내사항을 제공할 수 있다.

 

  시는 이외에도 주요관광지 IoT 공기질측정시스템 구축, 쓰레기 불법 투기예방을 위한 IoT기반의 말하는 이동식 CCTV 설치, 소화전 부근 불법 주정차 방지 안내방송시스템(경북소방본부 시범설치) 등 다양한 IoT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.

 

 

  정교완 홍보전산실장은 “IoT기술을 행정에 접목하는 맞춤형 서비스 수요가 크게 증대하고 있다.”며, “앞으로도 시정 전반에 스마트행정 체제를 도입해 시민들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힘쓰겠다.”고 말했다.

 

  © 김영문



 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
영주시 관련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환경안전포커스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