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경북도, 2020년 전년대비 화재 증가, 인명재산피해 감소

- 화재 14% 증가, 인명피해 5.1% 감소, 재산피해는 17.8% 감소 -

가 -가 +

양귀출
기사입력 2021-01-12

  © 경북도 제공

 

[환경안전포커스/양귀출] 경북소방본부는 지난해 도내 화재 발생 현황을 분석 한 결과, 화재 발생 2,863, 인명피해 184(사망 27, 부상 157), 재산 피해 471억여 원(부동산 128억원, 동산 343억원)이 발생했다고 밝혔다.

 

화재 발생건수는 전년대비 14%(352)증가한 반면, 인명피해는 5.1% (10), 재산피해는 17.8%(102억여 원) 감소했다.

 

장소별 화재 발생 현황을 살펴보면, 주택시설(690), 산업시설(501), 차량(427) 순으로 발생했고, 주택시설은 11.1%(69), 자동차는 4.1%(17) 증가하였으며 공장창고축사 등의 산업시설은 0.4%(2) 감소했다. 전체 화재 건이 증가한 것은 쓰레기볏짚 등의 기타화재가 57%(180) 증가한 영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발생 요인별로는 부주의(1,336), 전기적 요인(534), 원인미상(398) 순으로 발생했는데, 전년대비 담배꽁초가 68.0%(117), 음식물 조리 67.2%(43) 증가하는 등 부주의 화재가 31.1%(316) 증가했다.

 

특히 주거시설 중 음식물 조리 화재가 지난 3년간 평균 30.6건인데 2020년에는 47건이나 발생,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인해 외식의 비중이 낮아져 일어난 현상으로 분석된다.

 

월별로는 4(349), 3(318), 12(294), 11(269) 순으로 겨울(12~2, 762) 보다 봄(3~5, 885)에 화재가 더 많이 발생했고 시간대별로는 12~16(788), 16~20(636), 08~12(557) 순으로 발생했는데, 오후 시간대에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김종근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도민의 안전을 책임진다는 큰 사명감을 가지며, 각종 소방안전정책과 훈련을 통하여 코로나19로부터 고통받는 도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.”고 밝혔다.

 

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환경안전포커스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