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경북도, 12월 30일자 겨울철 도로공사 시공 전면 중지

품질 관리와 견실시공, 공사장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자

가 -가 +

양귀출
기사입력 2020-12-29

[환경안전포커스/양귀출] 경상북도는 대륙성 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의 변동폭이 크고,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는 영하의 날씨가 반복되고 있어, 동절기공사의 철저한 품질 및 안전관리를 위해 동해관련 공종에 대하여 1230일자로 동절기 공사를 중지한다고 밝혔다.

 

  © 환경안전포커스

 

동절기 현장의 품질관리와 안전관리를 위하여 콘크리트 공사 등 동해가 우려되는 공종에 대해 시공을 전면 중지하도록 했다.

 

다만 공종상 부득이 할 경우 반드시 발주기관에 사전보고 승인 후 감리(감독) 입회하에 시행토록 조치했다.

 

또한, 공사장내 도로결빙 예상구간 등 취역지역에는 교통안내 및 위험표지판 설치을 설치하고, 강설에 대비한 경사도로 구간에는 제설용 모래주머니 적치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여 차량통행에 지장이 없도록 조치하토록 했다.

 

배용수 경상북도 건설도시국장은 동절기 공사중지는 공사의 품질관리와 안전시공을 위해 부득이 취하는 조치라고 강조하면서 안전한 통행환경 확보를 위하여 공사장내 노면, 가도를 정비하고, 폭설 등 각종 재난·재해 발생 시 신속히 대처 할 수 있도록 응급복구 장비 확보와 비상사태 발생에 대비하여 도민 불편을 최소화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.

 

 

 

 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환경안전포커스. All rights reserved.